한국교회 회개집회, 인천 울산에서 열린다

인천 3.25-27일, 울산 4.1-3일

한국 교회의 위기상황을 인식하고 진정한 회개의 자리로 나아가기 위한 다시복음으로 한국교회회개집회가 오는 3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인천 내리교회(김흥규 목사)와 4월1일부터 3일간 울산에서 진행된다.

남북이 분단된지 70년이 되는 올해 70년이 차면 예루살렘을 회복하겠다는 하나님의 언약을 기억하며 부모세대와 자녀세대가 연합하여 여호와의 얼굴을 구하자는 취지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3일간 저녁 집회와 월, 화요일 낮에 기도세미나 목회자세미나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인천 저녁집회는 25일부터 사흘간 김용의 선교사(로그미션 대표)가, 26일 월요일(오후 2-5시) 기도세미나는 윤보환 감독(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 대표회장)이, 27일 화요일(오후 2-5시) 목회자강좌는 임현수 목사(캐나다 큰빛교회)가 인도한다.

이번 대회에 이어 4월 1-3일까지 울산 우정교회(예동열 목사)에서 울산 집회는 김용의 선교사의 저녁집회와 기독학교 헤브론원형학교 학생들이 로마서 1-3장을 외워, 노래와 율동으로 엮은 입체낭송을 통해 복음의 능력을 선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