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모독 살해위협’ 파키스탄 여성 아시아 비비, 캐나다로 탈출

▶ 출처: CNN 뉴스영상 캡처

이슬람 ‘신성모독’과 관련해 무죄판결을 받은 뒤 이슬람 극단주의자들로부터 살해 위협에 시달리던 파키스탄 여성 기독교인 아시아 비비가 캐나다로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고 CNN방송이 8일 보도했다. 비비의 변호사 사이프 울 마루크는 비비가 최근 캐나다에 도착했다고 밝혔다.

기독교 신자로 다섯 아이를 둔 비비는 이웃 주민과 언쟁하던 중 이슬람 선지자 무함마드를 모독했다는 이유로 2010년 사형선고를 받고 8년간 독방에 수감됐다가 지난해 10월 무죄판결을 받았다.

하지만 이 판결에 격분한 이슬람 강경주의자들은 대규모 항의시위에 나섰고 일부는 비비를 살해하겠다고 협박했다. 특히 이슬람 보수주의 정당인 TLP는 판결을 내린 대법관은 죽어야 마땅하다고 주장하는 등 거칠게 반발했다.

대법원은 지난 1월 재심 청원에서도 기존 무죄판결을 그대로 유지하기로 결정했고, 비비 측은 극비리에 망명을 추진했다.

비비의 자녀 5명은 앞서 캐나다에 도착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파키스탄의 신성모독법은 무함마드를 모독하는 자에 대해 사형까지 선고할 수 있도록 허용해 국제인권단체 등으로부터 비판을 받고 있다.

생명의 주권자이신 주님께서 아시아 비비와 그 가족을 사망의 손에서 건져내셨음을 찬양하자. 영혼을 빼앗겨 분노하는 사단은 하나님의 경영을 폐하지 못함을 선포하자. 파키스탄에 또 다른 박해 받는 성도들도 주님께 의탁하자.

“만군의 여호와께서 경영하셨은즉 누가 능히 그것을 폐하며 그의 손을 펴셨은즉 누가 능히 그것을 돌이키랴(이사야 14:27)” [복음기도신문]

<저작권자 ⓒ 복음기도신문 > 본지 기사는 열방을 품고 기도하는 분들에게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습니다. 출처 [복음기도신문]을 밝히고 사용해주세요. 문의: gnpnews@gnmedia.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