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뎅기열로 30만 명 감염… 1200명 이상 사망

▶뎅기열로 사망한 어린이들 (출처: philstar.com 캡처)

올해 동남아 일원으로 맹위를 떨치고 있는 뎅기열 환자가 급증, 필리핀에서 올해 10월까지 30만 명 이상이 감염됐으며 그중 1200명 이상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8일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언론이 보도했다.

필리핀 보건부는 올해 들어 지난 9월 14일까지 전국에서 30만 7704명이 뎅기열에 걸렸고, 이 가운데 1247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현재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의 막내 딸 베로니카(15)도 현재 뎅기열에 걸렸다고 현지언론은 보도했다.

감염자는 지난해 같은 기간 14만 2783명보다 2배 이상으로 늘었고, 사망자도 작년 같은 기간 742명보다 68% 급증했다. 특히 5∼9세 어린이가 전체 환자의 4분의 1, 사망자의 38%를 차지했다.

보건 당국은 오는 11월까지 모기가 서식하기 유리한 우기여서 감염 환자가 훨씬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바짝 긴장하고 있다.

뎅기열은 숲모기에 물려 감염되며 주요 증상은 발열, 두통, 오한, 근육통 등이다. 현재 뎅기열 백신을 비롯 특별한 약은 없으며 사망률은 20%에 이른다.

크리스천 퍼스펙티브

다음 달 11월까지 우기철인 가운데 모기의 서식을 막아주시고 뎅기열 감염 환자가 더 늘어나지 않도록 보호하여 주시기를 하나님께 간구하자. 환자들이 제때에 치료받을 수 있도록 길을 열어주시고 생명의 연약함을 깨닫고 육체뿐만 아니라 영혼을 구원하시는 주님을 찾고 돌이킬 수 있도록 기도하자. [복음기도신문]

<저작권자 ⓒ 내 손안의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복음기도신문 >
문의: gnpnews@gnmedia.org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