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위법서 “성적지향 삭제는 세계적 추세에 반한다”는 주장은 거짓말

국가인권위원회법(인하 인권위법)에서 성적지향 문구를 삭제하는 것이 세계적 추세에 역행한다고 주장하는 동성애 옹호·조장 진영의 주장이 거짓이라고 지영훈 변호사가 최근 국민일보 사설을 통해 일축했다. 인권위법의 차별금지사유 중 ‘성적지향(Sexual Orientation)’ 문구를 삭제하는 개정안이 … 인권위법서 “성적지향 삭제는 세계적 추세에 반한다”는 주장은 거짓말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