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는 그리스도라고 힘 있게 증언함이라!

[220호 / 포토에세이]

나이가 지긋한 무슬림 어른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모두 쿰마를 머리에 쓰고 절제된 색상의 무슬림 옷인 펀자비를 입었다. 모두 중앙에 있는 사람의 말을 주목하고 있다. 이들이 듣고 있는 내용은 무엇일까?

사도행전에서도 이와 비슷한 장면이 나온다. 아볼로는 언변이 좋고 성경에 능통했다. 그러나 그는 요한의 세례만 알고 있었다. 그러다 브리스길라와 아굴라를 만나 하나님의 도를 정확하게 듣고 예수가 유일한 구원자이심을 공중 앞에서 힘있게 선포했다. 그는 더 이상 예수에 관하여 지식적으로 아는 자, 복음의 구경꾼이 아닌 복음의 증인이 되었다.

복음의 구경꾼인가? 아니면 복음의 증인인가? 십자가에서 죄인 된 내가 죽고 이제 내 안에 예수 그리스도가 사시는 복음을 진정으로 믿는 자의 삶에서만 증인의 흔적이 발견된다(갈 2:20). 알고 있는 복음을 이제 믿고 힘있게 나가자. [복음기도신문]

“이는 성경으로써 예수는 그리스도라고 증언하여 공중 앞에서 힘있게 유대인의 말을 이김이러라”(사도행전 18:28)

▶ 오만의 무슬림들(제공: WMM)

<저작권자 ⓒ 내 손 안의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복음기도신문 > 문의: gnpnews@gnmedia.org

[관련기사]
하나님과 동행하였으며
우리와 함께 걷고 계셨던 주님의 발자국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