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에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 Prize Wisdom 그를 높이라 (잠4:8) -

인도 사우라족 교회, 30년간 100배 성장… 힌두교도에 박해 당해

▲ 매일 힌두교도들에게 핍박을 당하는 인도 동부 사우라족 마을 기독교인들. 출처: vomkorea.com 캡처

인도에서 힌두교도가 다수인 오디샤(Odisha. 구 오리사) 주의 사우라(Saura) 부족의 교회가 불과 30년 동안 100배로 성장했다. 그러나 이러한 성장이 사우라족 목회자들에 대한 박해로 이어지고 있다.

한국 순교자의소리(VOM)에 따르면, 30년 전 인도 동부 사우라 부족 중 기독교인은 2000명에 불과했지만, 현재는 20만 명으로 증가해 총인구의 60%를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이 같은 성장이 전통적인 힌두교 마을에서 분노를 일으켜, 이 지역 목회자들은 폭력을 당하며 고통을 겪고 있다.

현숙 폴리 VOM 대표는 “인도 동부 사우라족 마을에는 기독교인들이 많은 반면 힌두교 마을에는 극소수의 사우라족 기독교인들이 살고 있다. 그런 힌두교 마을에 사는 기독교인 중 목회자들이 주로 매일 핍박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목회자들 때문에 기독교가 확산되고 있다고 여기기 때문이다.

사우라족 기독교인들과 목회자들은 가족에게 거부당하고, 공동 우물과 지역 상점을 이용하지 못하고, 구타당하고, 교회 건물이 불타는 등의 핍박을 당하고 있다.

사우라족 기독교인들, 우물과 상점 이용도 어려워… 구타, 교회 방화 등으로 핍박

1900년대 초, 캐나다 침례교 선교사들에 의해 시작된 사우라족 복음화가 시작됐지만, 이들 가운데 정식으로 성경 교육을 받은 사람은 3명에 불과하다.

이에 순교자의 소리는 이들 목회자 18명에게 생계유지에 필요한 최소한의 지원과 함께 이들의 믿음을 더욱 견고하기 지킬 수 있도록 신앙훈련을 병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폴리 대표는 “세대가 바뀌면서, 이 마을의 일부 기독교인들은 기독교 가정에서 태어나 이름만 기독교인일 뿐 진정한 가르침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이는 기독교인들이 힌두교 마을에서 겪고 있는 핍박만큼이나 심각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사우라족 마을들은 주로 산지에 분포되어 있으며 자동차를 타고 가도 한 마을에서 다른 마을까지 몇 시간이 소요된다. 이러한 여건에서 생계유지를 위한 활동이 매우 중요하다.

폴리 대표는 “대부분 2~4명의 자녀를 두고 있는 이곳 목회자들이 가족과 교회를 지키기 위해 많은 시간을 사용하고 있어, 성경훈련을 위해 시간을 할애하는 것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는 사우라족 마을들에 접근하는 것은 도전이며, 이는 맞춤형 교육 모델이 필요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전 세계 그리스도인, 사우라 목회자들의 재훈련과 생계지원으로 ‘핍박에 동참’

이에 순교자의소리는 오디샤주 인근 지역의 성경대학을 통해 6개월간의 훈련프로그램에 목회자들을 참여토록 했으며, 이 과정에 참여하는 목회자들의 1년 생활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목회자들은 훈련에 참가하는 동안에도 가족과 교회를 계속 돌볼 수 있다.

현숙 폴리 대표은 재정 지원은 인도 밖 전 세계 기독교인들이 ‘핍박이라는 대가를 나누어 감당하는’ 방법이라고 밝혔다.

폴리 대표는 “지난 30년간 이 지역에 기독교가 전파되도록 개인적인 대가를 치러왔고, 그 결과 급진 힌두교들이 분노를 일으키고 있다.”며 “순교자의소리는 이런 핍박을 무릅쓰고 현지에 남아 그리스도의 신실한 증인이 되기로 결단한 성도들을 돕고 있다”고 말했다.

크리스천 퍼스펙티브

하나님은 다양한 방법으로 주님의 몸된 교회가 이 땅에서 살아가도록 인도하시고 있다. 고통당하고 있는 현지의 기독교인들을 탈출시키는 단체도 있지만, 현지에 그대로 남아 있으면서 하나님의 신실한 증인으로 살아가는 기독교인을 돕는 단체가 함께 있다는 사실에 대해 감사하자.

“저희가 기뻐서 하였거니와 또한 저희는 그들에게 빚진 자니 만일 이방인들이 그들의 영적인 것을 나눠 가졌으면 육적인 것으로 그들을 섬기는 것이 마땅하니라” (롬 15: 27)

그리스도 안에서 대가를 치르고 있는 인도 사우라족 목회자들을 위해 열방의 모든 성도들이 기꺼이 그들의 필요를 함께 감당하도록 기도하자. 그리스도를 영접한 사우라족 성도들과 목회자들에게 그리스도와 십자가 복음을 정확히 알 수 있도록 성경을 배울 기회를 허락해주시고, 지혜와 계시의 영을 주셔서 깨닫게 하시길 간구하자. 인도 곳곳에서 지금도 믿음의 대가를 치르고, 폭력과 내몰림과 미움을 당하고 있는 교회와 성도들을 친히 보호하여 주시고, 먼저 복음을 받아 누리는 자들 안에 이들을 돕는 사역을 일으켜 주시길 기도하자. <UTT(Understanding The Times)제공> [복음기도신문]

<저작권자 ⓒ 내 손안의 하나님 나라, 진리로 세계를 열어주는 복음기도신문. 출처를 기재하고 사용하세요.> 제보 및 문의:

Print Friendly, PDF & Email

관련기사

20240621 Nicaragua
니카라과, 마르크스주의 흔드는 개신교 공격
20240620_Zambia
[청년 선교] "하나님, 여기는 길이 없는데요?"
20230523-England
영국 기독교인, 신앙 때문에 적대감·조롱 경험
0618russia
러, 간첩혐의로 체포된 한국인 선교사 구금 3개월 연장

최신기사

[이명진 칼럼] 낙태옹호 주장에 이렇게 대응하라 (5)
[에티오피아 통신] 꽃길 위해 건물을 자르고 전기차만 수입 허용... 그러나 충전소가 없다
니카라과, 마르크스주의 흔드는 개신교 공격
아프간 소녀들, 학교 못간지 1000일째… 중등 교육 위해 150만 달러 지원
[오늘의 한반도] 교계.시민단체, "동성 파트너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불허하라" 촉구 외 (6/21)
[오늘의 열방] 아일랜드, 국민의 25% 의견 표현에 제약 느껴 외 (6/21)
우크라 무기지원 재검토 초강수…북러 vs 한미 '신냉전' 회귀하나
Search

실시간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