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중국, 종교 용어 포함된 간판 철거 … 2020년까지 간판에서 모든 종교적 요소 제거 목표

중국에서 종교적 색채를 띠는 기업명에 대한 금지 및 제한규칙을 시행하면서 종교와 관련된 단어나 상징이 포함된 간판들이 교체나 철거되고 있다고 이탈리아에 있는 중국 종교자유 전문매체인 비터윈터매거진이 7일 보도했다. 허난(河南)성, 헤이룽장(黑龍江)성, 산시(陝西)성을

미션

중국 당국, 14년간 핍박해온 가정교회 등 15개 교회 폐쇄시켜

14년간 경찰의 끊임없는 핍박과 공격을 받아온 푸저우개혁종(福州改革宗) 가정교회가 삼자교회 가입을 거부한다는 이유로 당국에 의해 폐쇄됐다고 이탈리아에 있는 중국 종교자유 전문매체인 비터윈터매거진이 31일 전했다. 5월 12일, 중국 남동부 푸젠(福建)성 푸저우시 구러우(鼓樓)구에

미션

러시아, 반테러금지법 때문에 2018년 한 해 동안 선교사 기소 159건

러시아에서 기독교 핍박이 증가하는 이유는 가정교회를 금지하는 ‘야로바야 법(Yarovaya Laws)’때문이라고 한국순교자의소리(VOM)가 최근 밝혔다. 야로바야법으로 불리는 반테러금지법은 개신교 선교활동을 금지하고 공식 허가를 받은 교회 건물 이외에서 종교적인 행위를 제한하고 있으며, 2016년부터

미션

중국 허난성, 신자들을 감시하는 데이터베이스 구축…일거수일투족 정밀 감시

중국 허난(河南)성에 ‘종교사무 관리 및 서비스 플랫폼’이라 불리는 빅 데이터 관리 시스템이 구축되었다고 24일 이탈리아에 있는 중국 종교자유 전문매체인 비터윈터매거진이 전했다. 이는 교회 신자들의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고 개인정보를 분석해 통제를 가능하게

미션

에리트레아 정부, 기독교인 140명 이상 체포

아프리카 에리트레아에서 이달 초, 독립기념일이 다가오면서 긴장이 고조되고 보안을 엄중히 강화되는 가운데 수도 아스마라의 마이 테메나이 지역에서 모인 기독교인이 140명 이상 체포됐다. 한국 순교자의소리(VOM)는 협력 사역 단체 릴리즈 에리트레아(Release Eritrea)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