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세이

“헌금 때문에 교회가기 싫어요”

누구나 기쁜 소식 즉, 복음을 듣기 원한다. 복음을 갈망하는 영혼들을 위해 다양한 믿음의 고백들을 겨자씨선교회에서 제작한 전도지에서 발췌, 소개한다. <편집자> “생활하기도 빠듯한데 교회 가면 헌금을 내야 하잖아요. 경제적으로 부담이 돼요.”

오피니언

칠흑 같은 어둠을 깨트리는 기도

절망의 끝자락에서 하나님의 전에 나아가 통곡하며 애원하는 한나의 기도는 하나님의 구원을 앙망하는 거룩한 하나님과 타락한 이스라엘을 잇고자 하는 절규가 들어있다. 그녀의 탄식은 개인을 넘어선 이스라엘의 탄식이요 절규이다. 성전 문을 열고

에세이

“언젠가는 믿게 되겠죠”

누구나 기쁜 소식 즉, 복음을 듣기 원한다. 복음을 갈망하는 영혼들을 위해 다양한 믿음의 고백들을 겨자씨선교회에서 제작한 전도지에서 발췌, 소개한다. <편집자> 예수 믿을 결단을 자꾸 미루며 주저하고 계시는군요. 그런데 그토록 많은